컨텐츠 바로가기

10년간 익명 기부 '키다리 아저씨' 박무근 씨 등 청룡봉사상 수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선일보와 경찰청이 공동주최한 제56회 청룡봉사상 시상식이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렸습니다.

사랑의 열매에 익명으로 10년 간 10억 원을 기부한 '대구 키다리 아저씨' 박무근 미광전업 대표 등 시민 5명과, 필리핀 현지 한국인 피살 사건을 해결한 김병학 경정 등 경찰관 5명이 수상자로 선정됐습니다.

수상자인 박 대표는 "나눔 문화가 더 많이 확산돼 수많은 키다리 아저씨가 생겨나길 희망한다"고 했습니다.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