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국내 기름값 7주 연속 상승세…휘발유 35원·경유 45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휘발유 2111.8원 경유 2127.2원…국제유가는 주춤

더팩트

국내 휘발유와 경유의 가격이 7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남윤호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한예주 기자] 국내 휘발유와 경유의 가격이 7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전국에서 휘발유와 경유 가격이 리터당 2000원 이하인 주유소는 각각 1곳에 불과할 만큼 기름값 상승세가 무섭게 나타나고 있다.

25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6월 넷째 주 전국 주유소의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34.8원 오른 L(리터)당 2115.8원을 기록했다.

지난 5월 유류세 인하 폭이 20%에서 30%로 확대되면서 5월 첫째 주 휘발유 가격이 44원 20전 내렸으나 그 뒤로는 7주 연속 오르고 있다. 특히 국내 휘발유 가격은 이달 11일 2012년 4월 2062원 55전을 넘어서면서 역대 최고치를 경신한 뒤 연일 이를 갈아치우고 있는 상황이다.

경유 평균 판매가격도 전주 대비 44원 50전 오른 L당 2127원 20전을 기록했다. 국제 경유 수급 차질에 따른 가격 폭등이 나타나면서 지난달 12일 역대 최고치인 2008년 7월 1947원 50전을 넘어섰다. 이후로도 역대 최고치를 경신 중이다.

국제 휘발유 가격은 미국 연방준비제도(Feb·연준)의 금리 인상 영향으로 지난주에 이어 하락세가 나타났다. 국내 수입 원유 기준이 되는 두바이유의 이번 주 평균 가격은 지난주보다 8.1달러 내린 배럴당 108.3달러를 기록했다. 국제 휘발유 평균 가격은 지난주보다 2.9달러 내린 배럴당 147.8달러, 국제 자동차용 경유 가격은 0.7달러 내린 배럴당 181.0달러로 나타났다.

정부는 연일 최고가를 경신하는 휘발유·경유 가격을 잡기 위해 내달부터 연말까지 유류세 인하 폭을 법정 최고 수준인 37%로 더 확대하기로 했다.

hyj@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