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나도 우정 타투" 방탄소년단 진, 옆구리에 '7' 새겼네

댓글 1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노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 진이 멤버들과 새긴 우정 타투를 공개했다.

진은 26일 개인 인스타그램에 "나도 우정 타투 올림"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진이 상의를 탈의한 채 바다 풍경을 바라보는 모습이 담겨 있다. 떡 벌어진 역삼각형 어깨와 꾸준한 운동으로 다진 탄탄한 몸매가 돋보인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무엇보다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우정의 의미로 새긴 타투인 숫자 '7'이 눈길을 끈다. 진은 자신의 옆구리에 '7'을 새기고 멤버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10일 'Proof'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Yet To Come(The Most Beautiful Moment)'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Yet To Come'이 방탄소년단이 걸어온 음악 여정을 되돌아보는 동시에 찬란하게 빛날 앞날을 기약하는 곡으로, 방탄소년단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담았다.

사진=방탄소년단 진 인스타그램

김노을 기자 sunset@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