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인양 승용차 탑승자 3명 확인…경찰, 조유나양 가족 추정(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생명반응 없어…지문 대조·유류품 분석 거쳐 신원 확인 예정



(완도=연합뉴스) 정회성 천정인 기자 =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항 앞바다에서 인양한 아우디 승용차 내부에서 조유나(10) 양 일가족 3명으로 추정되는 탑승자들이 확인됐다.

29일 광주경찰청과 완도해양경찰서 등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낮 12시 20분께 인양을 마친 승용차 내부를 맨눈으로 수색해 탑승자 3명을 확인했다.

경찰은 이들이 지난달 '제주도 한 달살이'를 하겠다며 광주를 떠나 송곡항 일원에서 연락이 두절된 조양과 그 부모인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