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올림픽대로 여의상류IC 진입로 통제… 팔당댐 방류량 증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선비즈

30일 오전 서울 강남구 탄천주차장이 중부지방에 내린 집중호우로 물에 잠기면서 출입구에 입차금지 안내문이 세워져 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팔당댐 방류량이 증가하면서 한강수위가 상승하자 서울시는 30일 오전 11시 40분부터 올림픽대로 진입 여의상류 IC의 교통을 통제한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현재 한강대교 수위가 통제기준인 4.4m를 넘어 통제를 실시한다고 전했다.

앞서 이날 오전 9시 4분에는 잠수교의 차량 통행이 전면 통제됐다.

한편 이날 오전 6시 43분쯤 통제됐던 동부간선도로는 중랑천 수위가 낮아져 오전 11시 30분부로 통행이 재개됐다.

채민석 기자(vegemin@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