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신세계그룹, 인문학 고전 '나폴레옹' 번역서 출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신세계그룹은 '뿌리가 튼튼한 우리말 번역' 프로젝트의 네 번째 도서인 앤드루 로버츠의 '나폴레옹'을 선보인다고 1일 밝혔다.

'뿌리가 튼튼한 우리말 번역'은 신세계그룹의 대표적인 인문학 중흥사업인 '지식향연'의 프로젝트 중 하나로 뛰어난 인문학적 가치를 지니고 있으나 국내에 소개 되지 않은 도서를 발굴하고 번역서로 출간해오고 있다. 지난 2016년 괴테의 '이탈리아 여행', 2018년 보리스 존슨의 '처칠 팩터', 2020년 도널드 케이건의 '페리클레스'를 출간해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이번에 출간되는 네 번째 도서는 불세출의 영웅 나폴레옹의 생애를 조명한 '나폴레옹 더 그레이트'의 번역서다. 나폴레옹은 신분제로 대변되는 유럽의 구체제 '앙시앙 레짐'을 해체하고 그 자리에 프랑스혁명의 새로운 세계관과 질서를 전파해 유럽 전역에 근본적인 변화를 불러왔다.

저자 로버츠는 15개 나라의 기록보관소 69곳에서 찾아낸 현존하는 나폴레옹의 3만 3000여 통의 편지를 분석했고, 그의 에너지와 매력적인 성격, 위기에서도 농담을 건네는 유머 감각까지 인간 나폴레옹을 생생하게 되살려냈다.

신세계그룹은 이번 번역서를 통해 우리 청년들이 역사 속 세계질서의 변화를 주도한 나폴레옹의 생애를 살펴보고 '디지털 대전환'이라는 변혁의 시대를 이끌어갈 지혜를 얻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신세계그룹은 이달 인문학 도서 출간을 시작으로 하반기 온라인 인문학 강연과 대학생 인문학 아카데미를 진행할 예정이다. 9월부터 있을 온라인 인문학 강연에서는 '인문학적 상상력과 과학기술의 결합'이란 주제로 국내외 주요 석학들의 강연과 다큐멘터리 형태의 교육 영상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 전국의 대학생 중 '청년영웅단' 30명을 선발해 인문학 아카데미도 운영할 계획이다. 청년영웅단에 선발돼 인문학 아카데미를 수료한 대학생에게는 소정의 장학금을 지급하며 향후 신세계에서 진행하는 청년영웅단 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한다.

신세계 지식향연의 자세한 일정과 청년영웅단 선발에 대한 안내는 향후 공식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계정 등에 공개할 예정이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