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논썰] 독재가 사랑한 백골단·대공분실… 윤석열 정부가 소환한 악몽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민중의 몽둥이’와 ‘고문·조작 공장’의 상징

내무부의 치안본부 직할체제가 낳은 흑역사

행안부에 ‘경찰국’ 설치 노리는 윤석열 정부

법 조문 아전인수, 무모하고 위험한 ‘역주행’



이번 <한겨레 논썰> 89화에서는 백골단과 대공분실에 대해 말씀드려보려고 합니다.

저 단어들을 들으면 귀에 선 분도 계시고, 회상에 잠기는 분도 계실 겁니다. 아마도 세대차가 핵심 변수일 텐데요. 그럼, 제가 왜 지금 백골단과 대공분실에 대해 말씀드리려고 하느냐…. 윤석열 정부가 행정안전부 안에 경찰국을 설치하려고 하기 때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