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7부' 출신 김범수 데뷔골…서울과 무승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동호인 리그인 '7부 리그' 출신으로 지난달 프로축구 1부 리그 제주에 깜짝 입단한 김범수 선수가 동화 같은 데뷔골을 터트렸습니다.

전반 25분, 제주 김범수가 바람처럼 달려들며 꿈에 그리던 1부 리그 데뷔골을 터뜨립니다.

김범수는 대학 진학에 실패해 곧바로 현역 입대한 뒤, 7부 리그에서 꿈을 키웠던 선수인데요, 기적적으로 1부 리그 데뷔한 지 3경기 만에 동화 같은 첫 골로 마침내 꿈을 이뤘습니다.

제주는 서울과 2대 2로 비겨 2연패를 끊고 선두권 추격의 발판을 놓았습니다.
이정찬 기자(jaycee@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