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애니메이션 월드

컴투스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8월 16일 국내 출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동민 기자] 컴투스는 신작 MMORPG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이하 크로니클)'의 국내 출시일을 오는 8월 16일로 확정했다.

'크로니클'은 전 세계 1억 5000만 다운로드를 돌파한 글로벌 히트 모바일 게임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 IP(지식재산권) 기반 최초의 MMORPG다. 독창적인 세계관을 공유하면서도 장르적 특장점을 살린 차별화된 콘텐츠를 통해, 원작과 MMORPG 팬층을 모두 아우르는 글로벌 기대작으로 평가받고 있다.

서머너즈 워 세계관의 초기 스토리를 보여줄 '크로니클'은 아시아 뿐만 아니라 웨스턴 시장까지 휩쓴 서머너즈 워의 핵심 요소인 '소환수 수집'과 '조합을 통한 전략' 재미를 모두 담아 신개념 하이브리드 MMORPG 영역을 개척한다. 오르비아, 키나, 클리프 등 개성있는 세 명의 소환사와 350여 종의 소환수가 등장하며, 하나의 캐릭터와 하나의 직업을 선택해 성장시키는 기존 MMO와는 달리 소환사와 3종의 소환수를 조합해 자신만의 팀을 구성하고, 조합에 따라 개성 넘치는 공략으로 무한한 전략적 재미를 경험할 수 있다.

또한, 다양한 퍼즐과 함정이 숨겨진 던전과 유저간 실시간 전투(PvP), 파티 플레이, 퀘스트, 채집∙채광∙낚시∙요리 등 MMORPG 장르적 특성을 담은 방대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으며, 모바일과 PC에서도 경계 없이 크로스 플레이가 가능하다.

컴투스는 현재 '크로니클'의 출시 버전 빌드 개발을 완료하고 최고의 완성도를 위한 막바지 점검을 진행하고 있으며, 오는 8월 16일 한국에서 글로벌 최초로 MMORPG '크로니클'의 새로운 세계를 펼쳐낼 예정이다. 게임, 웹툰, 웹소설, 애니메이션 등 다양한 콘텐츠로 확장해 나가는 '서머너즈 워 유니버스'의 시작점을 '크로니클'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컴투스는 '크로니클'의 국내 출시 이후 유저가 성장의 가치를 직접 소유하는 C2X 생태계 기반의 P2O(Play To Own) 게임으로 세계 시장을 공략할 예정이며, 서머너즈 워 IP에 걸맞은 글로벌 MMORPG로 성장해간다는 계획이다.

<저작권자 Copyright ⓒ 이코노믹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