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쓰러진 가로수 정리 작업하던 구청 직원 사망…"감전 추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수도권에 내린 집중 호우로 인명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서울 동작구에서 쓰러진 가로수를 정리 작업하던 63살 구청 직원이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사망 원인은 감전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한승희 기자(rubyh@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