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與 비대위원장 주호영 유력...비대위 전환 앞두고 전운 고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민의힘이 오늘(9일) 비상대책위원장을 선출하고 사실상 비대위 체제에 돌입하게 됩니다.

비대위원장은 5선 주호영 의원이 유력하게 거론되는데, 자동 해임 위기에 처한 이준석 대표 측 법적 대응 움직임도 가시화하고 있습니다.

김경수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비대위 전환 의결을 위한 전국위원회를 하루 앞두고, 이준석 대표와 가까운 국민의힘 정미경 최고위원과 한기호 사무총장이 잇따라 자리에서 물러났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