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홍현희' 제이쓴, 생후 5일차 子에 설레는 아빠..똥별이 밥 만들었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제이쓴 인스타그램



[헤럴드POP=김나율기자]개그우먼 홍현희의 남편 제이쓴이 아들 똥별이에 설레는 모습을 보여줬다.

10일 제이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 스토리를 통해 젖병을 든 사진을 게재했다. 제이쓴은 사진과 함께 "똥별이 밥 배달 중"이라고 글을 남겼다.

사진 속 제이쓴은 똥별이가 먹을 밥이 든 젖병을 들고 이동 중이다. 젖병을 든 제이쓴의 모습에서 아빠가 된 설렘이 느껴진다. 제이쓴은 벌써부터 아들바보 면모를 보이고 있어 눈길을 끈다.

한편 개그우먼 홍현희와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은 지난 2018년 결혼했다. 지난 5일 건강한 첫 아들을 품에 안은 소식을 전해 축하를 받았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