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LG이노텍, 2년 연속 재규어 랜드로버 품질 인증 유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품질이슈 '제로' 달성…"전장부품사업 체질개선 목표"

아시아경제

LG이노텍이 재규어 랜드로버에 공급 중인 DC-DC 컨버터. [사진제공=LG이노텍]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한예주 기자] LG이노텍이 글로벌 프리미엄 자동차 브랜드 재규어 랜드로버의 품질 인증을 2년 연속 유지하게 됐다고 11일 밝혔다.

'재규어 랜드로버 품질 인증'은 재규어 랜드로버가 협력사 제품의 품질 수준과 납기 준수 여부를 평가해 우수 협력사를 선정하는 제도다.

LG이노텍은 지난해 처음으로 재규어 랜드로버 품질 인증을 획득한 바 있다. 이 인증은 한번 획득하더라도 품질이 미달된다고 판단될 경우 언제든지 인증이 취소될 수 있다. LG이노텍의 경우 2020년과 지난해 모두 품질이슈 '0(제로)'를 달성하며 인증을 유지하게 됐다.

차량 전장부품은 자동차 탑승자 및 보행자 생명과 직결되기 때문에 품질관리가 엄격하다. 그 중에서도 재규어 랜드로버는 프리미엄 차종을 생산하고 있어 품질기준이 특히 까다롭고 철저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LG이노텍은 2017년부터 재규어 랜드로버에 DC-DC(직류-직류)컨버터를 공급하고 있다. DC-DC컨버터는 배터리에서 나오는 고압의 직류 전력을 차량 내부 장치에 쓰이기 적합한 저압 직류로 바꿔주는 부품이다. LG이노텍의 DC-DC컨버터는 재규어 랜드로버의 플래그십 SUV 차종인 레인지로버와 레인지로버 스포츠의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 모델에 장착됐다.

유병국 LG이노텍 전장부품사업부장(상무)은 "이번 인증 유지를 계기로 전장부품의 글로벌 품질 경쟁력을 세계 시장에 다시 한 번 입증했다"며 "안정된 품질과 차량용 센서, 카메라, 통신모듈 등에서의 선도 기술력을 앞세워 전기차 및 자율주행차 중심의 차세대 전장부품 분야에서 고객경험을 혁신해 나가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이노텍은 전장부품사업 체질개선을 위해 플랫폼 모델(커스터마이징을 최소화하는 범용성 제품) 중심의 개발과 수주 건전성을 제고하는 등 수익성 개선에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한예주 기자 dpwngk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