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박혜민, 남편 조지환 무게 감당 못하고 결국..대참사 발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박혜민 인스타그램



11일 오전 조혜련의 올케이자 쇼호스트 박혜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늘도 의자 하나가 떠났습니다.. 나의 영원한 숙제 귀여운 지화니”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조지환이 머쓱한 표정을 지으며 반성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알고 보니 조지환의 무게를 감당하지 못한 의자가 부서진 것. 이에 박혜민은 “오늘도 의자 하나가 떠났다” 라며 안타까워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더해 그는 “귀여운 지화니”라고 언급, 남편의 실수에도 마냥 귀여워하는 박혜민. 부부위기 종결 후 신혼부부 같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조지환, 박혜민 부부이다.

한편 박혜민은 개그우먼 조혜련의 남동생인 배우 조지환의 아내이다. 두 사람은 슬하에 1녀를 두고 있다.

조지환은 '원티드', '달콤 살벌 패밀리', '극비수사' 등에 출연했으며 또 이들 부부는 이혼 위기를 잘 넘기고 최근 SNS을 통해 팬들과 활발히 소통하고 있다.
popnews3@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