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산사태로 쑥대밭 된 남한산성 마을 "먹고 살 길이 없어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충북에 이어 다음은 경기 지역 상황도 짚어보겠습니다. 먼저 경기도 광주의 남한산성 주변 마을에는 산사태로 성벽이 일부 무너지고 전기가 끊긴 곳이 있었습니다.

비가 잦아들면서 복구 작업에 나선 현장을 김상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굴착기 한 대가 좁은 통로를 막아선 채 흙더미를 계속 퍼내고 톱을 든 작업자들은 커다란 나무를 조각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