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엔씨소프트, 2분기 영업익 1230억원…'리니지M' 매출 22% 증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핵심요약
리니지M은 5주년 업데이트 효과로 직전 분기 대비 매출이 22% 이상 증가했다. 길드워2는 올해 2월 출시한 3번째 확장팩 매출이 본격 반영되며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이 70% 늘어나는 등 8개 분기 연속으로 전년 동기 대비 성장을 달성했다.
노컷뉴스

엔씨소프트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엔씨소프트 제공
엔씨소프트는 연결 기준 올해 2분기 매출 6293억원, 영업이익 1230억원, 당기순이익 1187억원을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7%, 영업이익은 9%, 당기순이익은 26% 각각 증가했다. 역대 최대 분기 매출을 달성한 전분기에 비해서는 매출 20%, 영업이익 50%, 당기순이익 29% 각각 감소했다.

지역별 매출은 한국 4088억원, 아시아 1446억원, 북미·유럽 399억원이다. 북미·유럽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64% 증가했다.

로열티 매출은 360억원이다. 해외 및 로열티는 전체 매출의 35%를 차지한다.

노컷뉴스

엔씨소프트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엔씨소프트 제공
매출별 구성은 모바일 게임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35% 증가한 4752억원, PC 온라인 게임 매출이 959억 원으로 집계됐다.

모바일 제품별로는 리니지W가 2236억원, 리니지M이 1412억원, 리니지2M이 962억원, 블레이드&소울이 142억원 등이었다.

PC 온라인 게임별로는 길드워2 272억 원, 리니지 257억원, 리니지2 226억 원, 아이온 142억원, 블레이드&소울 61억원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리니지M은 5주년 업데이트 효과로 직전 분기 대비 매출이 22% 이상 증가했다.

길드워2는 올해 2월 출시한 3번째 확장팩 매출이 본격 반영되며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이 70% 늘어나는 등 8개 분기 연속으로 전년 동기 대비 성장을 달성했다.

전체 영업비용은 전년 동기 대비 19% 증가, 직전 분기 대비 7% 감소한 5063억원을 기록했다.

이 중 매출변동비 및 기타 비용은 213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2.5% 증가했고, 인건비는 2066억원으로 같은 기간에 비해 11.1% 늘었다.

마케팅 비용은 599억원으로 사업 활동 강화에 따라 전년 동기 대비 7.8%, 직전 분기 대비 44% 늘었다.

엔씨소프트는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게임 '쓰론 앤 리버티'(TL)을 비롯해 배틀로얄 게임 '프로젝트 R', 인터랙티브 무비 게임 '프로젝트M', 수집형 RPG 게임 'BSS' 등 다양한 장르의 신작을 개발하고 있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