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앱 현대화 "필수지만 어려워"…도구 및 인력 교육이 과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대다수 IT 의사결정자가 애플리케이션 현대화 과정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애스퍼리타스 컨설팅(Asperitas Consulting)의 보고서가 발표됐다. 가트너에 따르면 애플리케이션 현대화는 새로운 기능의 통합을 포함해 기존 시스템을 새로운 애플리케이션이나 플랫폼으로 이전하는 과정을 말한다.

애플리케이션 현대화라는 개념은 확장과 혁신 속도를 높이려는 기업에서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조사 응답자는 모두 애플리케이션 현대화가 기업 경영에 핵심적인 사안이라는 데에 동의했다.

IT 경영진 45% 이상은 기업에 핵심적인 애플리케이션을 위주로 우선 현대화했다고 답했고, 28%는 과정 완수로 확장성과 혁신 속도가 더욱 개선되었다고 답했다.

응답자의 25% 이상이 그 외의 장점으로 생산성을 꼽았으며, 직원과 고객에게 더욱 매력적인 기업이 되었다고 답한 응답자는 11%였다.

ITWorld

ⓒ Getty Images Bank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충원 및 교육이라는 과제

이번 조사는 미국 내 1,000명 이상 규모 기업의 IT 의사결정자 150명 이상을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응답자의 93%는 적절한 도구와 교육에 필요한 인력과 가용성이 애플리케이션 현대화의 과제라고 답했다.

적합한 도구와 기술을 판별하는 것이 과제라는 응답은 30%, 적절한 경험을 보유한 직원을 찾는 것이 문제라고 답한 비율은 20%였다.

외부 솔루션 업체를 찾는 것이 과제라고 답한 응답은 18%, 새로운 시스템에서 사용자를 훈련하는 것을 꼽은 응답은 17%였다. 경영진 지원 확보를 선택한 응답자는 11%다.

의견은 각기 다르지만, 조사를 통해 내부 역량을 확보하고 새로운 내부 프로세스를 마련하는 것이 애플리케이션 현대화 성공의 필수 요소라는 것이 중론이었다. 내부 직원의 역량 확보와 낡은 프로세스를 개선하는 작업이 필수불가결하다는 답변이 전체의 82%를 차지했다.

멀티클라우드 환경에서의 보안 문제 해결해야

애플리케이션 현대화가 멀티클라우드 환경에서 진행될 때의 과제도 물었다. 응답자 대다수는 가장 큰 과제로 보안을, 그 다음으로 다른 플랫폼과의 통합을 꼽았다.

응답자 27%는 애플리케이션의 보안 확보가 핵심 사안이라고 답했다. 또한 26%는 온프레미스 시스템, 다른 클라우드 플랫폼과의 통합이 멀티클라우드 환경에서 매우 중요하다고 응답했다. 그 외에 플랫폼 간 이식성이라는 응답도 20%에 달했다.

제각기 다른 이해 수준

애플리케이션 현대화라는 개념에 대한 이해는 응답자마다 차이를 보였다. 의사결정자 33%가 협대화의 정의로 클라우드 기반 인프라 사용을, 32%는 기존 시스템을 클라우드로 이전하는 것을 꼽았다. 클라우드 기반 도구를 사용하는 것이라고 답한 응답자는 22%였다.

최소 59%에 해당하는 과반 응답자가 클라우드 네이티브 서비스를 사용하면 애플리케이션 현대화가 따라온다고 생각하고 있었다. 또 다른 54%는 마이크로서비스 도입을 촉진하는 것이 현대화라고 응답했다.

애플리케이션 현대화 성공에는 시간과 적절한 도구가 필요해

핵심 성공 요소로는 장기적인 사업 시간과 적절한 도구가 꼽혔다. 현대화 프로젝트를 끝마칠 수 있는 충분한 시간을 확보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는 응답자가 36%, 최적의 도구를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응답자는 34%였다.

프로젝트 진행 중 피해야 할 함정를 묻는 질문에는 지름길, 과도한 것을 약속하는 업체 등을 피하고 다른 목표에 산만해지지 말아야 한다는 응답자가 가장 많았다. 그밖에 약 1/4에 가까운 응답자가 현대화의 명확한 대상인 시스템을 너무 오래 방치하지 말아야 한다고 답했다.
editor@itworld.co.kr

Anirban Ghoshal editor@itworld.co.kr
저작권자 한국IDG & ITWorl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