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 대통령, 추가 집중호우 대비 "선제적 조치" 지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상민 장관 "인명피해 예방 중요…대피소 방역 철저"

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유병돈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13일 추가 집중호우에 대비한 선제적 조치를 지시했다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가 밝혔다.

중대본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11시 "이미 비가 내린 지역에 추가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대비를 철저히 하고, 위험지역에 대해서는 사전 주민대피 등 선제적 조치를 취해 대비 및 대응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말했다.

중대본부장인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은 이날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집중호우 대처상황 점검 회의를 열어 윤 대통령의 지시사항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

이 장관은 "오늘부터 내일까지 수도권을 비롯한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또 한차례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면서 "매번 강조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인명피해를 예방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재민 대피소 방역도 철저히 해달라고 당부했다.

이 장관은 "대피소에서 코로나19에 확진되는 사례가 생겼는데, 밀집된 시설이다 보니 방역에 취약할 것"이라면서 "주기적인 소독과 환기로 전파를 최대한 막아달라"고 말했다.

중대본에 따르면 전날 서울시 동작구와 양천구, 강남구의 임시 대피소에서는 이번 호우로 집을 떠나 대피하고 있던 시민 가운데 확진자가 3명 발생한 것으로 파악됐다.

유병돈 기자 tamon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