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문화연예 플러스] 브래드 피트, 영화 '불릿 트레인' 홍보차 금요일 내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할리우드 스타 브래드 피트가 신작 영화 '불릿 트레인' 홍보차 이번 주 금요일 한국을 찾아옵니다.

그는 한국에 남다른 애정을 보이며 직접 일정을 조정해 내한을 적극적으로 추진했다는데요.

"안녕? 나 기억 안 나?"

브래드 피트가 8년 만에, 4번째 방한에 나섰습니다.

그는 지난 2011년, '머니볼'로 처음 한국을 찾았었는데요.

그때 브래드 피트가 보여준 매너에 당시 팬들이 '친절한 빵 아저씨'라는 별명을 지어주기도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