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코로나 승리' 후에도 방역고삐 죄는 北…"다 끝난 것 아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방역 강조 선전화 새로 제작…北방송, 국내 제약사 개발 치료약에 관심 보여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북한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전 승리' 선언 이후에도 주민들의 방역 해이를 경계하며 긴장을 늦춰선 안 된다고 다그치고 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16일 "우리 인민이 당의 현명한 영도 밑에 전 인류를 공포에 몰아넣는 악성비루스(바이러스)를 최단기간 내에 박멸하고 방역전쟁의 승리를 안아왔다"면서도 "결코 전염병 전파의 위험성이 완전히 없어졌거나 국가비상방역사업이 다 끝난 것은 아니다"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