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프로배구 V리그

삼성화재, 스포츠 브랜드 '오닐'과 용품 후원 계약 체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제공 | 삼성화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강예진기자] 삼성화재가 O‘NEILL(오닐)과 용품 후원 계약을 체결했다.

삼성화재는 18일 O‘NEILL과 2022~2023시즌부터 2년간 용품 후원 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오닐은 한성에프아이가 지난 2021년 7월 국내시장에 론칭한 레저스포츠 브랜드다.

서퍼이자 탐험가, 환경교육자인 잭 오닐에 의해 1952년 미국 캘리포니아 산타크루즈 지역에서 시작된 액티브 스포츠와 라이프스타일 제품을 제작하는 글로벌 브랜드다. 세계 최초 웻수트와 네오플랜 소재의 래쉬가드, 스노우보드복 등을 개발하며 서핑 시장을 이끌어 가고 있다.

김영철 한성에프아이 대표는 “전통의 배구명가 삼성화재블루팡스와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 삼성화재가 경기력을 보일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 서로에게 멋진 파트너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화재블루팡스는 오는 21일 개막하는 2022 순천 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 남자부에서 새로운 유니폼을 선보일 예정이다. 첫 상대는 22일 국군체육부대다.
kkang@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