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남상지, "양병열이 뺑소니범" 차민지 거짓말에 충격X오열...이별 수순 밟나?('으라차차 내 인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신지원 기자]
텐아시아

'으라차차 내 인생'(사진=방송 화면 캡처)



'으라차차 내 인생' 차민지가 남상지에게 거짓말을 했다.

18일 밤 방송된 KBS1TV 일일드라마 '으라차차 내 인생'에서는 백승주(처민지 분)가 서동희(남상지 분)에게 강차열(양병열 분)이 뺑소니범이라고 거짓 증언했다.

이날 서동희는 백승주를 만나 "혹시 차열씨가 우리 오빠 치인 범인이에요?"라며 "사실을 말해주세요"라고 캐물었다. 이에 백승주는 "맞아요. 서동희씨가 생각하는 사람. 차열이가 그랬어요"라고 거짓말을 했다.

충격을 받은 서동희에게 백승주는 "이미 지난 얘기 지금 와서 과거 따진다고 죽은 재석씨가 살아 돌아오는 것도 아니고 그냥 덮고 둘이 미국가서 행복하게 사는 게 어때요?"라고 막말을 했고 서동희는 "그 입 다물어요"라며 자리를 떴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