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잠자던 동거남 흉기로 찌른 20대 여성 구속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잠자던 동거 남성을 흉기로 찔러 중태에 빠뜨린 20대 여성이 구속됐다.

조선일보

/조선DB


23일 서울동부지법 신용무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살인미수 혐의를 받는 20대 여성 A씨에 대해 “도망할 염려가 있다”며 경찰이 신청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1일 오후 5시 40분쯤 송파구 방이동의 자신의 자택에서 잠을 자는 동거 남성 B(30)씨의 복부 등을 흉기로 여러 차례 찔러 중상을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범행 직후 119에 직접 신고했다. 공동 대응 요청을 받은 경찰이 함께 출동, 같은 날 오후 6시 20분쯤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피의자와 연인 관계이던 피해자 B씨는 곧바로 병원 중환자실로 이송돼 수술을 받았고 현재 회복 중이다.

A씨는 경찰 조사 과정에서 “B씨와 사소한 말다툼이 있었지만, 범행 전후 상황은 전혀 기억하지 못한다”고 했다. 경찰은 A씨의 범행 동기에 대해 다각도로 조사할 예정이다.

[김명진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