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엄정화, 커피차 누가 보냈길래…"애기가 보내면 안되는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백민경 인턴기자) 엄정화가 그룹 걸스데이 방민아와 의외의 친분을 자랑했다.

27일 엄정화는 "민아야, 너무 고마워"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엄정화는 그룹 걸스데이 방민아가 보낸 커피차 앞에서 폴짝 뛰고 있다. 드라마 '닥터 차정숙' 출연진들도 함께 했다. 이들은 얼굴 가득 미소를 띠고 있다.

드라마 배경이 가정의학과인 만큼 출연진들은 모두 병원 유니폼을 입고 있다. 실제 의료진들이 아닌가 하는 착각이 든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엄정화는 "애기들이 보내면 안되는데"라며 민아를 '애기'라 칭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우리 팀들 사랑을 모두 모아 너에게 보낸다. 사랑해. 고마워"라며 고마움을 표현했다. "민아 촬영 중인 드라마 응원한다! 화이팅!"이라며 격려의 말을 전하기도 했다.

이를 본 민아는 "갓정화 화이팅"이라는 응원 메시지를 남겼다. 이에 엄정화는 "복수할거야!"라는 답글을 달아 웃음을 안겼다. 두 사람은 영화 '화사한 그녀'를 함께 촬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 = 엄정화, 방민아 인스타그램

백민경 기자 betty@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