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하하, '중3 임신' 고딩 엄마에 "너무 어려 이 사람아" 탄식(고딩엄빠2)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고딩엄빠' 하하가 어린나이에 임신한 고딩엄마 사연에 탄식했다.

27일 방송된 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2'(이하 '고딩엄빠2')에서는 16세에 임신해 17세에 아이를 출산한 이예서의 사연이 공개됐다.

이날 이예서의 사연은 재연드라마 형식으로 공개됐다. 이예서는 15살에 남자친구를 만났다. 그렇게 1년 간 만남을 이어오던 중, 이예서는 중3이었던 16살에 임신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예서의 남자친구는 "난 어렸을 때부터 일찍 가족이 뿔뿔이 헤어져서 단란한 내 가정을 꾸리고 사는 게 소원이었다"며 아이를 낳자고 말했다.

당시 이예서의 나이는 16살 중3, 남자친구는 18살 고등학교 2학년이었다. 스튜디오에서 재연드라마를 보던 MC 하하는 남자친구의 고백에 "그럴 수는 있는데 너무 어려 이 사람아"라고 말했다. 박미선 역시 "둘다 어리다"며 공감했다.

사진=MBN 방송화면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