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용인시, 10월 한달 간 3개월령 이상 반려견 광견병 예방 접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반려견에게 광견병 예방접종을 하고 있다. 모습. 제공=용인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용인=좌승훈기자〕경기 용인시는 다음 달 1일부터 한달 간 생후 3개월령 이상 반려견 6410마리에 대해 ‘하반기 광견병 예방접종’을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광견병은 광견병 바이러스를 가진 동물로부터 물리거나 할퀸 상처를 통해 동물이나 사람에게 전파될 수 있는 인수공통전염병이다. 사람에게 발병하면 공수병, 동물에게 발병하면 광견병이라고 구분한다.

사람이 감염되면 신경증상, 뇌염 등 중추신경계 병변을 일으켜 사망할 수도 있다. 개의 경우, 불안ㆍ흥분ㆍ거동 이상ㆍ공격성 증가 등이 나타나고 침흘림ㆍ연하곤란ㆍ근육경련ㆍ비정상적 울음소리 등 임상증상이 3~7일이 지속되면 대부분 10일 내에 사망한다.

이번 예방접종은 내원접종과 방문이 어려운 일부 지역을 공수의사가 찾아가 접종하는 순회접종으로 진행된다.

내원 접종은 보호자가 반려견을 데리고 시에서 지정한 81개 동물병원 중 가까운 곳을 찾아 방문해 접종하면 된다. 접종비와 진찰료 등으로 1만원을 부담하면 된다.

야생동물 접촉이 우려되는 지역, 동물병원 방문이 어려운 농촌지역 등 일부 지역은 시 소속 공수의사 4명이 찾아간다. 지정된 일자에 접종 장소로 반려견을 데리고 오면 무료로 접종을 받을 수 있다.

동물등록제가 시행됨에 따라 등물등록 여부 확인 후 접종이 이뤄지는데, 동물등록을 하지 않은 반려견은 등록을 먼저해야 한다.

시는 이번 접종 기간 동안 인구 밀집 지역이나 야생동물과 접촉할 수 있는 산간 지역에서 키우는 반려견이 반드시 접종할 수 있도록 안내해 광견병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할 방침이다.

접종 가능한 동물병원과 순회 접종 지역 정보는 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광견병 예방접종을 하지 않은 반려견들이 접종받을 수 있도록 많은 신청해주시길 바란다”며 “모두를 배려하는 반려동물 에티켓 등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가 자리잡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hoonjs@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