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열린음악회' 이현주 아나운서, 2세 연하 변호사와 결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일보

아나운서 이현주가 결혼한다. KBS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나운서 이현주가 결혼한다.

28일 오전 KBS 측 관계자는 본지에 "이현주가 오는 11월 4일 결혼한다"고 말했다.

이현주의 예비 신랑은 2세 연하 변호사다.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를 통해 만나 1년여간 교제했다. 이들은 결혼을 통해 인생 제2막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현주는 1984년생이다. 2009년 KBS 35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으며 'VJ 특공대' 'KBS 뉴스타임' 'KBS 뉴스 9'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서의 활약으로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아왔다.

이현주는 라디오 방송으로도 대중을 만났다. 그는 2020년 KBS 쿨FM '설레는 밤' 진행을 맡아 청취자들과 소통했다. 현재 '열린음악회'에 출연 중이다. 전해진 바에 따르면 이현주는 결혼 후에도 활발한 방송 활동을 통해 시청자들과의 만남을 이어갈 예정이다.

정한별 기자 onestar101@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