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라미란, 사이클 선수 아들 자랑 “아시아 선수권 금메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사진=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화면 캡처


배우 라미란이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사이클 선수로 활동하는 아들에 대해 언급했다.

라미란은 지난 28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배우 송새벽과 함께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MC 김숙은 "사이클 선수인 라미란의 아들이 각종 대회에서 상을 휩쓸고 있다"며 "최근 아시아 주니어 선수권 대회에서는 개인전 은메달과 단체전 금메달을 땄다"고 말했다.

그러자 라미란은 "국내 대회에서는 상을 탔는데 세계 대회에 나간 건 처음이었다. 그래서 제 SNS에 아들이 메달을 받은 사진을 올렸다"고 답했다.

진행자 장도연은 "해당 게시물에 '시어머니가 돼 달라'는 댓글이 많이 달렸다"고 말했고, 라미란은 "그분들이 좋게 봐주신 것 같다. '시어머님 제가 인사드리겠습니다' 등 재미있는 댓글을 남겨주셨다"고 말하며 웃었다.

또 라미란 아들의 사진 이야기에 김숙은 "라미란과 얼굴이 똑같더라"고 했고, 이에 라미란은 "제 중학교 때 사진과 아들 사진을 반반씩 붙여 놓으면 데칼코마니가 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라미란은 28일 개봉한 영화 '정직한 후보2'에서 서울 시장 선거에서 떨어지며 쫄딱 망한 백수가 된 주상숙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