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타격 5관왕 도전' 이정후‥"함께 MLB 가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프로야구 현역 최고 타자, 키움의 이정후 선수가 어제 4안타 5타점의 맹타로 팀의 대역전승을 이끌었는데요.

'타격 5관왕'과 MVP 수상까지 현실로 다가왔습니다.

송기성 기자입니다.

◀ 리포트 ▶

이정후의 타격은 말 그대로 예술이었습니다.

1회 기술적인 타격으로 손쉽게 안타를 만들더니 3회엔 김광현의 직구를 제대로 잡아당겨 동점 스리런포를 터뜨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