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전참시’ 육성재, 매니저와 황리단길 데이트 ‘알콩달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참시’ 육성재와 매니저의 황리단길 데이트 현장이 포착됐다.

1일 오후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박정규 / 연출 윤혜진, 이준범 / 이하 ‘전참시’) 219회에서는 경주 황리단길에서 데이트를 펼치는 육성재와 동생 김정우 매니저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육성재는 드라마 ‘금수저’ 촬영을 마친 후 매니저와 함께 경북 경주시의 핫플레이스 황리단길을 방문한다.

매일경제

‘전참시’ 육성재와 매니저의 황리단길 데이트 현장이 포착됐다.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두 사람은 황리단길의 다양한 길거리 음식들을 맛보고, 쇼핑을 하는 등 연인 부럽지 않은 브로맨스를 발산한다.

이어 육성재는 자신의 노래를 듣고 싶다는 매니저의 부탁을 들어주기 위해 노래방에서 매니저만을 위한 미니콘서트를 연다. 특히 육성재는 “군 전역 후 처음으로 방송에서 노래하는 것”이라고 밝혀 한껏 기대감을 자아낼 전망.

이날 방송에서는 육성재와 함께 ‘금수저’에서 주연으로 활약 중인 배우 정채연, 이종원과의 만남도 공개된다. 저녁식사를 하면서 즐겁게 이야기꽃을 피우던 이들은 그동안 공개되지 않았던 ‘금수저’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밝힌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