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재력가 열애설’ 하루 만에 사외이사 사임한 박민영 친언니는 누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연상의 재력가와 열애 중이라는 보도가 나왔던 배우 박민영(사진) 측이 “현재 이별한 상태”라고 전한 가운데 박민영의 친언니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앞서 지난달 29일 SBS연예뉴스는 박민영의 친언니인 박민아가 지난 4월 코스피 상장사 인바이오젠의 사외이사로 등록돼 있는 것을 두고 해당 회사를 사실상 강씨가 소유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박민영의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 측은 “(친)언니인 박모씨도 인바이오젠에 사외이사 사임 의사를 전한 상태”라고 해명했다.

실제 박민아는 배우 박민영의 친언니로 박민영이 인바이오젠의 실소유주라는 강 씨와 열애했다는 보도가 나간 직후 하루 만에 사외이사 자리에서 내려왔다.

1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박민아 싱가포르국립대 서스위호크 공중보건대학원 연구원은 지난 29일 인바이오젠 사외이사를 사임했다. 또 박 씨는 올해 3월29일 주주총회에서 선임된 이후 지난 6월 말까지 7번의 이사회에서 단 한 차례만 참석했다.

특히 박민영의 친언니인 박민아는 컬럼비아대 질병학 석사, 홍콩대 의학대학원 감염병학 박사 학위를 받은 바 있어 이목을 집중시켰다. 해당 회사는 올 3월29일 주주총회에서 박민아와 함께 이형석 싱가포르 국립대 교수도 사외이사로 선임했다. 이 교수는 사외이사 선임 석 달 후인 지난 6월 27일 자진 사임했으나 박민아와 같은 학교에서 근무, 경력도 비슷하다는 점에서 눈길을 끌기도 했다.

한편 박민영은 MBC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2006)으로 데뷔했으며, KBS 2TV ‘성균관 스캔들’(2010)과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2018), JTBC ‘기상청 사람들’(2022) 등에서 주연을 맡았다. 현재는 tvN 월수금화목토에 출연 중이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