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소녀 구한 것 뿐인데"…졸지에 '나쁜 손' 비난 받은 중국 남성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위기에 처한 어린 여자아이를 구조해 영웅이 된 남성이 다른 한편으로는 비난을 받는 일이 벌어졌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1일 에스컬레이터에서 추락 위기에 처한 어린 여자아이를 구조한 남성의 사연을 소개했다.

SCMP에 따르면 지난 25일 중국 상하이에 있는 한 백화점에서 한 소녀가 에스컬레이터 난간에 위험 천만하게 매달려 있었다.

이를 목격한 인근 상점 주인은 다른 행인 한명과 함께 이 여자아이를 구조했다. 당시 상황이 담긴 현장 영상이 공개되자 네티즌들은 이 남성을 '영웅'이라며 찬사를 보냈다.

하지만 일부 네티즌들은 해당 남성의 손 위치를 지적하기 시작했다.

공개된 폐쇄회로(CC)TV에는 남성이 소녀를 구하는 과정에서 손이 엉덩이를 잡고 있었다.

급기야 남성이 어린 소녀의 엉덩이를 일부러 잡은 것 같다는 지적까지 나왔다.

이에 남성은 "소녀를 구하기 위해 끌어 올린 것 뿐"이라며 "다음부터는 나서지 말아야 겠다"고 말했다.

뜻밖의 논란에 많은 누리꾼들은 악성 댓글을 다는 이들을 향해 쓴 소리를 내뱉었다.

[이상규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