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5위 희망 이어간 NC, 강인권 대행 "선수들의 집중력, 칭찬해" [MK잠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무엇보다도 선수단 전체가 경기 끝까지 집중한 부분을 칭찬해 주고 싶다."

강인권 감독대행이 지휘하는 NC 다이노스는 1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 시즌 14차전에서 2-1로 승리하며 5강에 대한 희망을 이어갔다.

NC(63승 72패 3무)는 이날 SSG 랜더스에 패한 5위 KIA 타이거즈(66승 71패 1무)와 격차를 2경기로 줄였다.

매일경제

강인권 대행이 끝까지 최선을 다한 선수들을 칭찬했다. 사진(서울 잠실)=김영구 기자


이날 선발로 나선 더모디가 5.1이닝 6피안타 5탈삼진 1실점 호투를 펼치며 시즌 3승을 챙겼다. 타선에서는 리드오프로 나선 박민우가 2루타, 3루타 1개씩을 기록하며 팀 타선에 활력을 더했다.

경기 후 강인권 감독대행은 "경기에 나온 모든 투수가 자기 역할을 다하며 승리 발판을 마련했다. 야수진에서는 박민우의 활약이 돋보였다"라고 이야기했다.

말을 이어간 강인권 대행은 "무엇보다도 선수단 전체가 경기 끝까지 집중한 부분을 칭찬해 주고 싶다"라고 덧붙였다.

NC는 2일 LG전 선발로 김태경을 예고했다.

[잠실(서울)=이정원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