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삼척서 입산자 담뱃불 추정 산불…1시간여 만에 진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명피해 없어…산림 0.04ha 불에 타

뉴스1

ⓒ News1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삼척=뉴스1) 신관호 기자 = 2일 낮 강원 삼척에서 발생한 산불이 1시간여 만에 잡혔다.

강원도 동해안산불방지센터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37분쯤 삼척시 원덕읍 임원리의 한 산에서 불이 나 0.04ha의 산림이 소실됐다.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불이 나자 산림당국과 소방 등은 헬기 3대와 장비 17대를 동원했고, 인력도 58명이 투입됐다.

이날 산불은 신고접수 1시간 29분 만인 같은 날 오후 2시 6분쯤 진화됐으며, 이후 산림당국은 잔불정리를 비롯한 뒷불감시 등 후속 조치에 나섰다.

소방은 입산자의 담뱃불로 인해 산불이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는 등 정확한 원인에 대한 조사가 이뤄지고 있다.

skh881209@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