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캐나다산 막걸리 만드는 캐롤 더플레인 씨의 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누룩을 만져보면서 막걸리가 어떻게 만들어지는지 설명을 듣습니다.

조심스럽게 잔을 채워 맛보는 막걸리.

캐나다 현지인을 대상으로 막걸리와 한식 홍보 행사가 열렸습니다.

한국의 전통주인 막걸리, 거기에 어울리는 요리까지 함께 배우는 자리입니다.

막걸리의 참맛은 참가자 60여 명에게 따로 묻지 않아도 표정만 보고서 알 수 있습니다.

[쉐필라 겔 / 참가자 : 맛있어요. 색다르고요. 두 번, 세 번 마실수록 익숙해져요. 여러 번 마실수록 더 좋고 더 마시고 싶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