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준석 '당원권 정지 1년' 추가 징계…차기 총선 공천 힘들 듯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국민의힘 중앙윤리위원회가 이준석 전 대표에 대해 '당원권 정지 1년'의 추가 징계를 결정했습니다.

윤리위는 어제 오후 7시부터 자정을 넘겨 5시간여 동안 국회 본관에서 회의를 열어 이 전 대표에 대한 추가 징계 안건을 논의한 끝에 이런 징계 결정을 내렸습니다.

이로써 이 전 대표는 당원권 정지 기간이 총 1년 6개월로 늘어 오는 2024년 4월 치러지는 차기 총선에서 국민의힘 소속으로 공천을 받는 것이 사실상 불가능해졌다는 관측이 나옵니다.

[배해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