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국주 "2억 다이어트 광고+양악 수술 제의, 다 거절"('옥문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다희 기자] '옥탑방의 문제아들' 이국주가 과거 다이어트 광고와 양악수술 제의를 거절한 사연을 밝힌다.

오는 30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이하 '옥문아')에서는 개그우먼 이국주와 모델 송해나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이날 이국주는 과거 다이어트 업체에서 광고 제안이 많았다고 밝힌다. 그는 "신인 시절 다이어트 모델 광고료가 2억까지 들어왔었다. 다이어트 말고 양악 수술 제안도 많이 들어왔었는데, 굳이 스트레스받지 말고 건강만 하자라는 생각으로 다 거절했다"라며 다이어트 광고 모델을 거절한 이유를 솔직히 밝혀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한, 이국주는 평생 살면서 다이어트를 한 번도 해본 적이 없다고 밝혀 시선을 끈다. 그는 "너무 살이 쪄서 터질까 봐 운동하는데, 평소 살이 빠져도 문세윤 오빠만 알아보더라. 8kg 정도를 빼면 16kg 정도 요요가 와서 다이어트를 안 하게 되더라"라고 전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이어, 이국주는 소개팅에서 첫눈에 이성을 사로잡는 꿀팁을 밝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국주는 "전 국민이 내가 어딜 가도 잘 먹을 거란 기대가 있는데, 소개팅에서 앞접시에 떠서 두고 잘 안 먹으면 상대방이 계속 신경을 쓰더라. 사실 소개팅을 나가기 전에 화장하면서 미리 계란 4개에 밥 비벼서 먹고 간다"라고 평소 잘 먹을 것 같은 이미지와 달리 소개팅에서 소식하는 모습으로 상대방의 사로잡는 꿀팁을 전한다.

이국주와 송해나는 좋아하는 남자 스타일이 비슷하다는 공통점을 가지고 있어 서로 쉽게 친해질 수 있었다고. 송해나는 "실제로 국주 언니가 제가 아는 모델 지인을 만난 적이 있다"라며 전설처럼 소문으로만 들리던 이국주의 전 남친에 대해 증언해 멤버들이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며 현장이 발칵 뒤집혀 졌다는 후문.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오는 30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