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유엔젤, 5G 코어 제조 업체 최초 '이음5G' 특화망 주파수 확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유엔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임해중 기자 = 유엔젤은 5G 코어 제조 업체 최초 '이음5G' 특화망 주파수를 확보했다고 1일 밝혔다. 이음5G는 통신사가 아닌 사업자가 특정 지역이나 건물, 공장 등에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허가를 받은 5G 네트워크다. 정부는 지난해 4.7㎓, 28㎓ 대역 주파수를 이음5G용 주파수로 할당/지정 방식으로 공급한 바 있다.

이음 5G 주파수는 서비스를 목적으로 주파수를 공급받은 서비스 제공사 위주로 구성됐다. 5G 코어 제조사가 주파수를 공급받은 건 이번이 처음이다.

유엔젤은 5G네트워크의 핵심인 5G코어망을 이음5G에 특화하여 개발했다. 올해 초 50억 원 규모의 ‘MEC 기반의 산업용 5G 특화망 Core 통신 시스템 개발’ 과제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 5G 특화망 코어시스템은 이음5G 구축 운용을 위한 핵심망 장비로 하드웨어의 최적화와 소프트웨어의 경량화가 필요하다.

유엔젤은 4.7Ghz 대역 100Mhz 폭을 신청했으며,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신청 주파수 대역 전체를 공급키로 했다. 유엔젤은 이음5G 주파수를 기반으로 지능형공장, 협동로봇 등 테스트베드를 구축해 R&D에 집중하고, 다양한 기관과의 실증사업을 통해 이음5G 보급·확산에 주력할 계획이다.

유엔젤은 관계자는 "주파수를 사용하여 1개의 서버로만 구성된 경량화 5G코어를 자사 연구시설에 설치하게 된다"며 "이를 토대로 하나의 5G코어로 복수의 사업장에 5G 특화망 구축이 가능한 ‘코어 공유형’ 모델과, 5G 코어를 클라우드 솔루션에 탑재하는 ‘클라우드 계층형’ 모델까지 확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haezung2212@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