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득남' 현빈, 설연휴까지 손예진과 함께? "일정 조율 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JT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현빈이 '하얼빈' 해외 촬영 날짜를 조율 중이다.

1일 현빈 소속사 VAST엔터테인먼트 측은 "현빈의 '하얼빈' 라트비아 촬영은 1월 하순 쯤으로 조율 중"이라고 전했다.

앞서 한 매체는 현빈의 라트비아 촬영 일정이 1월 말로 예정되면서 설연휴까지도 아내인 손예진, 최근 태어난 아들과 함께 보낼 수 있다고 보도했다.

현빈은 우민호 감독의 신작 '하얼빈'에 캐스팅돼 최근 몽골 촬영을 마쳤고 라트비아 촬영을 기다리고 있다. 현빈 외에도 박정민, 조우진, 전여빈, 유재명, 박훈 등이 캐스팅됐다.

'하얼빈'은 1909년 조국과 떨어진 하얼빈에서 일본 제국에게 빼앗긴 대한민국을 되찾기 위해 목숨을 걸었던 독립투사들의 이야기를 그린 첩보 액션 대작으로 현빈이 안중근 역할을 맡았다.

또한 현빈은 최근 아빠가 되는 겹경사를 맞았다. 아내인 손예진은 지난달 27일 아들을 출산해 회복 중이다.

현빈과 손예진은 열애 끝에 지난 3월 31일 결혼해 8개월만에 부모가 됐다.

김선우 엔터뉴스팀 기자 kim.sunwoo@jtbc.co.kr (콘텐트비즈니스본부)

김선우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