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더 멀어진 노·정…추가 업무개시명령 임박에 총파업 맞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뉴스룸을 시작합니다. 화물연대 파업이 일주일을 넘었습니다. 어제(30일)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 인터뷰에서 보셨겠지만 정부는 여전히 강경한 입장이고 화물연대도 강경하기는 마찬가지입니다. 정부는 추가 업무개시명령을 내릴 것으로 보이고 민주노총은 다음 주부터 총파업에 들어갑니다.

좁혀지지 않는 정부와 노동계의 모습, 먼저 윤영탁 기자입니다.

[기자]

정부는 연일 강경한 입장을 보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