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벌써 택시 할증 붙었다고?…바뀐 요금 제도 시민들 반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어제(1일)부터 택시 할증 시간이 밤 10시로 2시간 당겨졌는데요, 시민들 반응은 어땠는지 한 기사에서 살펴봤습니다.

어제부터 서울 택시 요금 심야 할증이 2시간 빠른 밤 10시부터 시작돼서 4천600원으로 할증 요금이 적용됩니다.

여기에 승객이 많은 밤 11시부터 다음 날 새벽 2시까지는 40% 할증이 적용돼 기본 요금이 5천300원이 되는데요.

시민들 사이에서는 '밤 10시 넘어서 택시를 탔는데 기본요금이 4,600원부터 시작해 당황했다', '지방 출장에 갔다가 올라와서 늦은 저녁을 먹고 나니 벌써 할증이다' 등 부담된다는 반응이 주를 이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