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스타다큐' 아나운서 윤영미, 제주도 '무모한 집'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쳐



[헤럴드POP=원해선 기자] 아나운서 윤영미가 제주도 하우스를 공개했다.

4일 방송된 TV조선 시사교양 프로그램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는 아나운서 윤영미의 인생 이야기가 펼쳐졌다.

윤영미는 프리랜서 아나운서 성공 후 아이들의 유학비를 감당할 수 있게 됐다고 털어놨다. 이어 제주도의 일명 ‘무모한 집’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윤영미는 남편과 행복하게 시간을 보내는 게 1번이라며 “제 지인들이 와서 힐링을 했으면 좋겠다. 무모한 집 점점 유용한 집으로 바뀌고 있고 제 인생도 유용한 삶으로 바뀌고 있는 것 같다”고 전했다.

한편 ‘스타다큐 마이웨이’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사람들의 인생을 진솔하고도 담백하게 전달하는 신개념 인물 다큐 프로그램이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