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BTS·블랙핑크 아니다…2022년 '유튜브 왕'은 임영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다시 만날 수 있을까', 올해 유튜브서 가장 많이 시청한 MV

5위·10위도 임영웅이 차지

한국경제

가수 임영웅 /사진=한경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022년 유튜브 이용자들이 가장 많이 시청한 뮤직비디오는 임영웅의 '다시 만날 수 있을까'였다.

유튜브는 5일 ▲2022년 유튜브 국내 최고 인기 동영상 TOP 10, ▲2022년 유튜브 국내 최고 인기 쇼츠 TOP 10, ▲2022년 유튜브 국내 최고 인기 뮤직비디오 TOP 10, ▲2022년 유튜브 국내 최고 인기 크리에이터 TOP 10, ▲2022년 유튜브 국내 급성장 크리에이터 TOP 10을 발표했다.

2022년 유튜브 국내 최고 인기 뮤직비디오 TOP 10에서는 여성 아티스트들의 맹활약 속 남자 솔로 가수 임영웅이 2년 연속 1위 차지해 눈길을 끈다.

올해 국내 이용자들이 가장 많이 시청한 최고 인기 뮤직비디오 1위는 임영웅의 '다시 만날 수 있을까'가 차지했다.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1위를 차지한 임영웅은 이 밖에도 동명의 드라마 OST로 주목을 받은 '우리들의 블루스', 산뜻한 멜로디로 편안함을 주는 노래 '무지개'가 각각 5위, 10위에 이름을 올렸다.

걸그룹의 활약 또한 빛났다. (여자)아이들의 '톰보이(TOMBOY)'와 블랙핑크 '핑크 베놈(Pink Venom)'이 각각 4위, 6위를 차지했다. 또 아이브는 '애프터 라이크(After LIKE)'와 '러브 다이브(LOVE DIVE)'로 각각 7위, 9위를 기록했다.

보아, 태연, 카리나 등 여러 세대를 대표하는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여성 아티스트들의 유닛 프로젝트 걸스 온 탑(GOT)의 첫 유닛 갓더비트의 'GOT the beat 'Step Back' Stage Video'는 8위를 차지했다.

이 밖에도 방탄소년단 멤버 슈가가 프로듀싱과 피처링을 담당해 공개 전부터 많은 팬들의 관심을 받은 싸이의 '댓 댓(That That)'이 2위, 4년 만에 컴백한 빅뱅의 '봄여름가을겨울(Still Life)'이 3위에 올랐다.

'2022년 유튜브 국내 최고 인기 동영상 TOP 10' 1위는 '티타남의 에버랜드 아마존 N년차의 멘트! 중독성 갑'이 차지했다. 이 영상은 놀이기구 탑승을 안내하는 경쾌한 리듬의 노래와 일관적인 톤으로 속사포 랩을 뱉어내는 직원의 모습이 묘한 조화를 이루며 주목받았다. 영상의 주인공은 마치 영혼이 없는 듯하지만 프로페셔널한 모습으로 많은 직장인들의 공감을 사며 '소울리스 좌'라는 별명을 얻기도 했다.

다양한 토크쇼 콘텐츠도 인기를 끌었다. 래퍼 이영지가 진행하는 '차린건 쥐뿔도 없지만', '스튜디오 와플', '터키즈온더블럭' 등이다.

딩고 뮤직, 뮤직뱅크 원테이크 촬영 영상 등 음악 콘텐츠도 꾸준히 사랑 받았다.

'2022년 유튜브 국내 최고 인기 쇼츠 TOP 10' 1위는 1분요리 뚝딱이형, 카포일러를 비롯해 기존 방송 영상을 쇼츠로 짧게 편집한 콘텐츠 등이 주목받았다.

'2022년 유튜브 국내 최고 인기 크리에이터 TOP 10'에서는 코미디 콘텐츠 채널들의 약진과 셀럽 크리에이터들의 인기가 지속됐다.

2022년 구독자 수 변동을 기준으로 한 국내 최고 인기 크리에이터 TOP 10에는 숏박스와 너덜트가 각각 1위와 2위를 차지했다. 다양한 분야의 셀럽 크리에이터들도 다수 이름을 올렸다. 4위 곽윤기, 5위 성시경이 각자 본업인 운동과 음악 관련 콘텐츠는 물론, 평소에 볼 수 없었던 먹방, 요리, 쇼핑 등 일상 속 모습을 공유하는 영상들로 팬들과 공감대를 형성했다.

7위를 차지한 오사카에사는사람들TV는 마츠다 부장님을 중심으로 한 회사원 시리즈로, 8위 정찬성 채널은 정찬성 선수의 전문성을 살린 격투 콘텐츠 '좀비트립' 시리즈로 화제가 됐다. 특유의 입담과 스타일로 꾸준한 인기를 이어온 침착맨은 10위를 차지했다.

2022년 구독자 수 변동을 기준으로 전년 대비 200% 이상 성장한 국내 급성장 크리에이터 TOP 10 중 1위는 재치 있는 가사와 중독성 있는 멜로디의 노래를 선보이는 빵쏭이 차지했다.

올해 급성장 크리에이터로 이름을 올린 채널들은 쇼츠를 적극적으로 활용한 점이 눈에 띄었다. 1위 빵쏭을 비롯해 3위를 기록한 레시피 읽어주는 여자, 8위 사내뷰공업, 10위 한살차이 등이 콘텐츠 내용에 따라 롱폼(long-form) 영상과 쇼츠를 오가는 멀티 포맷 전략을 선보였다.

이 밖에도 2위에 오른 가수 강민경의 채널이 같은 그룹 멤버 가수 이해리의 결혼식을 담은 다비치 첫째 시집가는 날을 인기 동영상 8위에 올리는 등 올해 높은 관심을 받았으며, 방송인 조나단과 가수 겸 엔터테이너인 강남의 동네친구 강나미는 각각 4위와 6위를 기록했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