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월드컵] 브라질 선수단 "골 넣고 계속 춤출 것…무시한 거 아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브라질, 한국과 16강전서 4골 넣을 때마다 '댄스 세리머니'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대한민국과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16강전에서 득점에 성공할 때마다 한바탕 춤사위를 펼쳐 논란을 불렀던 브라질 대표팀이 '댄스 의지'를 꺾지 않았다.

브라질의 미드필더 루카스 파케타(웨스트햄)는 6일(현지시간) 브라질 매체 글로보와 인터뷰에서 "우리는 상대를 무시하기 위해서 춤춘 게 아니다. 상대 선수 앞에서 춤을 춘 것도 아니다"라고 항변한 뒤 "세리머니일 뿐이다. 비판하는 사람들이 그게 싫다면 할 말이 없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