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388133 1002021041067388133 04 0401001 world 6.3.1-RELEASE 100 문화뉴스 62165766 false true false false 1618044849000

이슈 전세계 코로나 상황

美 유명 래퍼 DMX, 심장마비로 별세... 향년 50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김가윤 기자]
문화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문화뉴스 김가윤 기자] 1990년대 후반 미국 힙합계에서 이름을 날린 래퍼 DMX(본명 얼 시몬스)가 향년 50세로 세상을 떠났다.

9일(현지시각 기준) 빌보드 등 외신 보도에 따르면 DMX는 이날 미국 뉴욕의 한 병원에서 사망했다. 지난 4일 약물 과다복용으로 인해 심장마비를 일으켰고, 며칠간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으나 회복하지 못했다. 식물인간 상태를 유지하다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눈을 감은 것으로 전해졌다.

1970년 뉴욕에서 태어난 DMX는 어머니와 그의 남자친구들에게 학대당하고 이를 피해 가출하는 등 불우한 시절을 보냈다.

10대 때부터 공연하기 시작한 그는 길거리에서 자신의 믹스테이프를 직접 팔며 이름을 알렸고, 1992년 컬럼비아 레코드 자회사인 '러프하우스'와 계약한 뒤 싱글 '본 루저'를 발표했다.

1990년대 후반부터 '이츠 다크 앤드 헬 이즈 핫'을 비롯한 다섯 장의 앨범을 연속으로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 정상에 올리는 등 최고 전성기를 맞았다. 이후에도 활발하게 새 앨범을 발표했다.

힙합 레이블 '러프 라이더스'의 매니저로 활동하며 유력한 레이블로 성장시키기도 했다.

그러나 어렸을 때부터 절도죄 등으로 소년원을 드나들었고 데뷔 후에도 마약, 동물 학대, 폭행, 세금 사기 등으로 여러 차례 복역하며 불안정한 생활을 했다. 결혼과 이혼, 외도를 반복해 슬하에 15명의 자녀를 두고 있다.

DMX의 소속사 측은 "우리는 형제 같은 DMX를 잃게 되어 매우 슬프다. DMX는 전 세계 사람들에게 영감을 준 뛰어난 예술가다. 전설 같은 그의 이름은 영원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출처=연합뉴스

<저작권자 Copyright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