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388472 0512021041067388472 06 0602001 entertain 6.3.1-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618047946000 related

'놀뭐' 유야호, 하정우에 "KCM 아니죠?"…'흑백사진' 요청까지 '폭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MBC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놀면 뭐하니?' 유야호(유재석)가 지원자 하정우를 KCM으로 의심했다.

10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MSG워너비 결성을 위한 1:1 면접을 진행하는 유야호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유야호는 새로운 지원자 '하정우'를 맞이했다. 그는 "이분은 제가 반가워서 모셨다"며 "KCM 아니죠?"라고 물었지만 하정우는 "아닙니다! 전혀 아닙니다, 하정우입니다"라고 바로 답해 웃음을 안겼다.

또 유야호는 "팔토시 아시죠?"라고 했지만 하정우는 "모르겠습니다"라며 멋쩍은 웃음을 안겼다. 이어 하정우는 지원 이유에 대해 "스타가 되고 싶다"며 "그냥 잘 되고 싶다"고 말하며 크게 웃었다. 그러면서 유야호가 "애드리브가 부족하다"고 하자 "애들 입이 아니라 어른 입이라 그렇다"며 호탕하게 웃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유야호는 "그대로이십니다, 변한 게 없다, 너무 반갑다"고 말했다. 이어 하정우는 자신의 장점을 묻는 질문에 대해서는 "독보적인 목소리"라고 말했다. 노래를 부탁하자 "박완규의 '천년의 사랑'을 부르겠다"고 답했다. 하정우의 열창에서는 고음에서 허스키한 미성이 돋보였고, 유야호는 이를 듣고 박수를 치며 만족스러워 했다.

유야호는 이어 KCM의 '흑백사진'을 요청했다. 당황한 하정우는 "제가 굉장히 좋아하는 가수"라며 "모창으로 하겠다"고 응수했다. 유야호는 노래를 들은 후 "KCM 맞죠?"라고 재차 물었다. 하정우는 또 "창모 아니야?"라고 하자 "뭐 어떻게 하냐"고 되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유야호는 "그룹 콘셉트에 잘 맞으신 것 같기도 하다"며 "전체적 조합을 보고 따로 연락드리겠다"고 말했다.
aluemchang@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