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392536 0362021041167392536 02 0213005 society 6.3.1-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18106100000

'남해~여수 해저터널'…여수시민도 힘 보탠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여수시 추진위 출범…15만 범시민 서명운동 돌입
장충남 남해군수,"양 지역에 큰 축복될 것"
한국일보

지난 10일 전남 여수 히든베이호텔에서 열린 '여수~남해 해저터널 여수시 추진위원회'출범식에서 권오봉(왼쪽 두 번째)여수시장과 장충남(왼쪽 세 번째)남해군수 등 참석자들이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남해군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남 남해~전남 여수 해저터널 건설을 촉구하는 여수시 추진위원회가 꾸려져 ‘남해~여수 해저터널’ 건설을 촉매로 한 동·서화합 분위기가 높아지고 있다.

남해군은 지난 10일 여수시 히든베이 호텔에서 ‘남해~여수 해저터널 여수시 추진위원회가 출범식(추진위원장 안규철)을 가졌다고 11일 밝혔다.

여수시 추진위는 출범과 동시에 ‘여수시 범시민 15만명 서명’에 돌입키로 해 앞서 정부에 전달한 ‘남해군 4만명 서명부’와 함께 ‘남해~여수 해저터널’에 대한 양 지역 주민들의 뜨거운 열기가 고스란히 표출될 전망이다.

이날 열린 여수시 추진위 출범식에는 장충남 남해군수와 권오봉 여수시장을 비롯, 하영제 의원(사천·남해·하동)과 김회재(여수시을) 의원 등 국회의원과 여수 지역 도·시의원, 이용규 여수상공회의소 회장 등 경제계 인사와 민간 단체 대표들이 대거 참석해 남해~여수 해저터널 건설 당위성을 한 목소리로 외쳤다.

안규철 여수시 추진위원장은 “국가균형발전과 동서통합, 그리고 경남과 전남의 상생 발전을 위한 유일한 사업이 바로 여수~남해 해저터널”이라며 “남해안 남중권의 시너지를 극대화 시킬 수 있는 이 사업은 여수 시민과 남해군민의 역량이 모이면 반드시 성사될 것”이라고 말했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여수의 각계각층 지도자들께서 이렇게 총 집결했으니 이번에는 반드시 여수~남해 해저터널을 이루어내자”며 “여수와 남해가 연결되면 관광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장충남 남해군수는 “남해군과 여수시의 상생발전은 물론, 동서통합의 출발점이자 경남과 전남 동반성장의 신호탄이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여수~남해 해저터널 여수시 추진위는 범시민 15만명 서명운동과 함께 청와대·국회·정부에 건의서와 청원서를 제출하는 한편 국회 대토론회를 개최하는 등 여수~남해 해저터널의 필요성과 당위성을 적극 알려 나갈 계획이다.

이동렬 기자 dylee@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