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482737 0012021041467482737 04 0401001 world 6.3.1-RELEASE 1 경향신문 62165766 false true false false 1618402020000

이슈 전세계 코로나 상황

모더나 "미국에 7월까지 2억회분 공급, 다른 나라는 한분기 늦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미국 제약회사인 모더나가 미국을 제외한 다른 나라에 대한 백신 공급은 미국보다 한 분기 정도 늦을 것이라고 밝혔다.

경향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모더나는 13일(현지시간) 보도자료에서 “모더나는 이제까지 미국에 누적 1억1700만회 분의 백신을 공급했다”면서 “미국 외의 다른 나라에는 이제까지 누적 1500만회 분의 백신을 공급했다”고 밝혔다.

이어 “예정대로 미국에 오는 5월 말까지 1억회 분, 7월까지 추가로 1억회 분의 백신을 공급할 것”이라면서, 미국 외 국가에 대한 공급 시기는 이번에 설명하지 않았다. 모더나는 “미국 외 지역 공급망 구축은 (미국보다) 1분기 늦었다”며 “계속 확장하는 중”이라고만 했다.

미국 정부의 코로나19 백신 공급 자국 우선주의가 계속되는 가운데, 모더나는 현재까지 전체 물량의 88.6% 가량을 미국에 공급했다.

한국은 현재 모더나와 총 4000만회 분의 백신을 계약한 상황이다. 2분기부터 물량을 공급받기로 했지만, 한국을 포함한 다른 나라들은 공급 일정이 후순위로 미뤄질 가능성이 커보인다.

정유진 기자 sogun77@kyunghyang.com

▶ [인터랙티브] 나의 탄소발자국은 얼마?
▶ 경향신문 바로가기
▶ 경향신문 구독신청하기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