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483621 0202021041467483621 06 0602001 entertain 6.3.1-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18408462000 related

홍석천 '이태원 클라쓰' 촬영 위해 용산구청장 찾아가 ('라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정수 객원기자]

'라디오스타' 홍석천이 이태원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14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 홍석천은 이태원 황태자로서 드라마'이태원클라쓰'에 힘을 보탰던 사연을 공개했다.

이날 김구라는 "가게 다 접었냐"고 물었고 홍석천은 "코로나때문에 잠시 쉬어간다"고 밝혔다. 이 모습을 본 김국진은 "이태원 황태자로서 큰 공을 세웠다"며 질문했다. 이에 홍석천은 "이태원에서 촬영하기가 무척어렵다. 그래서 제작진이 평택에서 촬영하려고 하더라. 이태원의 옛날 모습이 평택에 있다"며 촬영지가 바뀔 뻔한 사연을 공개했다.

이어 "그래서 제가 '무슨 소리냐. '이태원클라쓰'는 무조건 이태원에서 해야한다' 나중에 관광객도 와야하니까"라고 말을 이으며 "용산구청장님을 직접 찾아가서 담판을 지어서 결국 '이태원클라쓰'가 잘됐다"고 밝혀 MC들을 놀라게 했다.

한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다.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 l MBC 방송 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