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545313 1082021041867545313 06 0602001 entertain 6.3.1-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18690200000 related

'김무성 子' 고윤 "혼외자식이라는 소문, 아빠 젊었을 때…" (업글인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고윤, 김무성 부자가 '혼외자식설'을 언급했다.

17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업글인간'에는 배우 고윤이 출연해 아버지와의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고윤은 "아기 때도 단 둘이 여행간 적은 없었다"며 "맨날 정치하시는 분들이랑이나 여행 가지. 아빠가 가준 적이 있나. 30년 동안 이해했다"고 말했다.

한편 운전 중이던 김무성은 눈 앞에 드러난 국회의 모습에 "인생을 여기서 다 보낸 거지. 임기 끝나고 이 앞엔 안 와봤다"며 미소를 지었다. 고윤은 "어렸을 때는 저기서 태권V가 나오는 줄 알았는데 정작 들어가보니까 아버지가 계시더라"라고 답했다.
엑스포츠뉴스


은퇴 후 트로트 경연 프로그램만 본다는 김무성을 위해 고윤은 유산슬의 '사랑의 재개발'을 틀었다. 김무성은 "강북 재개발은 들어봤어도"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무성의 최애곡은 나훈아의 '테스형'이었다.

고윤은 "옛날에 증권가 지라시에 아빠랑 내가 하나도 안 닮아서 혼외자식이라는 말도 안 되는 소문이 있었다. 근데 아빠가 젊었을 때 나랑 똑같이 생기지 않았나. 오히려 아빠가 인물은 훨씬 낫다"고 이야기를 꺼냈다. 김무성은 "DNA 조사하고 싶은 마음도 있었겠네?"라며 웃었다.

고윤은 "나도 나이 들어서 살찌면 지금의 아빠 모습이 나오겠지. 아빠는 엄마랑 결혼 전에 연애를 몇 번 정도 했냐"고 물었다. 이에 김무성은 "그런 거 물어보지 마. 난 너 못 믿어"라고 답해 폭소를 자아냈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tvN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